장마 기간 타이어 점검 미리 확인

장마 기간 타이어 점검 미리 확인

장마 기간 타이어 점검 미리 확인
장마 기간 타이어 점검 미리 확인

이제 장마철이 시작이 됐는데 장마 기간에 빨래 말리기도 힘들고 습도가 높아서 굉장히 찝찝한 기분이 들 겁니다. 비가 잠깐이라도 오지 않을 때 빨래를 하고 실내의 습도를 낮추기 위해 에어컨이나 제습기 사용을 하시길 바랍니다. 이처럼 장마 기간에는 신경 써야 하는 부분이 정말 많습니다. 장마 기간에 자동차에서 가장 중요한 부분은 바로 타이어입니다. 그래서 장마 기간 타이어 점검에 대해서 알아보도록 하겠습니다. 한국교통안전공단에서 실험한 결과에 따르면 자동차가 시속 50KM로 주행을 하다가 제동을 시작하고 정지하기까지 걸리는 제동거리는 마른 상태의 노면에서 9.9M를 기록했지만 젖어있는 노면에서는 18.1M의 제동거리를 보였다고 합니다. 마른 노면과 젖어있는 노면의 제동거리 차이가 2배 이상이 발생할 정도로 젖은 노면에서의 위험성이 훨씬 높은 부분입니다. 그러면 타이어 점검법에 대해서 알려드리도록 하겠습니다.

타이어 마모상태 점검

첫 번째로 타이어의 마모상태 점검입니다. 타이어는 고무로 되어있어서 운행을 하다 보면 점점 타이어 트레드가 줄어들고 교체 시기가 점점 다가오게 됩니다. 특히 여름철의 경우 뜨거운 지면으로 인해서 더욱 마모가 심해지는데 마모가 되었는데 장마철에 운행을 하면 배수 기능이 떨어지고 노면과 타이어 사이의 얇은 막이 생기는 수막현상이 발생하게 됩니다. 타이어의 점검법은 타이어 바깥 면에는 마모 한계선이 삼각형 모양으로 되어 있는데 타이어가 선에 닿거나 이미 삼각형 모양이 사라졌다면 교체 시기가 지났으니 빠른 교체가 필요합니다.

타이어 공기압 점검

다음은 타이어 공기압 점검입니다. 공기압을 점검해야 하는 이유는 운행을 하다 보면 공기가 자주 빠지기도 하고 겨울철과 여름철에 공기압이 다르기 때문입니다. 여름철의 경우 겨울철과 다르게 뜨거운 지면으로 인해서 타이어 내부의 공기가 팽창을 하게 됩니다. 평소보다 공기압을 10% 정도 빼는 게 바람직합니다. 그리고 비가 올 때 운전을 하신다면 평소보다 제동거리를 2배 이상 확보를 해야 하고 앞차와의 간격도 2배 이상 확보하셔야지 혹시 빗길 사고에 예방을 할 수 있습니다. 오늘은 이렇게 장마 기간 타이어 점검에 대해서 얘기를 해봤습니다. 타이어도 소모품이다 보니 점검이 필요한 부품입니다. 사고와 직접적인 연관이 있을 수 있으니 장마 기간에 꼭 점검을 하시고 안전 운행하시길 바랍니다.

이렇게 자동차 소모품 교체와 관리가 힘드신 분들에게 점검을 대신해 주고 기름만 넣고 새 차를 이용할 수 있는 장기렌트도 괜찮다고 생각합니다. 장기렌트는 새 차를 구매할 때와 다른 방식으로 이용을 하는데 우선 목돈이 필요로 하지 않고 초기 비용이라 불리는 자동차세, 취득세, 등록세가 발생을 하지 않아서 초기에 부담을 크게 덜 수 있습니다. 이용 방법은 월에 이용료만 내시고 원하시는 차종과 옵션을 선택하셔서 새 차로 출고 후 이용만 하시면 됩니다. 이용 기간은 최소 12개월부터 시작해서 최대 60개월까지 월 단위로 이용을 하셔서 이용이 가능하고 계약이 만료되면 반납이나 인수 아니면 재 렌트까지 다양한 선택이 가능합니다. 그리고 장기렌트로 새 차를 이용했을 때 장점은 개인 차량이 아닌 임대상품으로 해당이 되어서 재산세가 발생을 하지 않고 건강보험료 인상도 되지 않는 게 장점입니다. 두 번째로는 차량이 개인의 명의로 되어있는 게 아닌 렌트 회사의 명의로 되어 있어서 혹시 사고가 발생을 하더라도 개인의 사고이력에 남지 않고 보험료 인상도 되지 않는 게 가장 큰 장점입니다. 모두들 장마 시작 전 체크하실 부분 명확히 짚고 넘어가시면 좋겠습니다.

Leave a Com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