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8.7 C
Seoul
금요일, 6월 14, 2024

피카소와 20세기 거장들 서울 미술 전시회 추천

서울 삼성동에서 ‘피카소와 20세기 거장들’ 전시회가 열리고 있어 다녀와 보았습니다. 지난번 ‘프랑코 폰타나 사진전’이 열렸던 마이아트뮤지엄에서 하고 있더라고요. 전시 센스가 넘치는 곳이라는 생각에 이번에도 잔뜩 기대하고 다녀왔습니다.

피카소와 20세기 거장들, 루드비히 미술관 컬렉션

알록달록 컬러풀했던 프랑코 폰타나 전과 다르게 흰색과 검은색으로 깔끔하게 레이아웃된 벽이 상당히 모던했습니다. 아무래도 그림 전시이다 보니 내부로 들어가면 사진을 찍을 수가 없었습니다. 사진을 찍을 때 터지는 플래시가 그림을 상하게 한다고 이전에 들은 적이 있는데요, 아무리 관람객들이 조심한다고 한들 언제 어디서 어떤 일이 벌어질 지 모르기 때문에 주의하며 관람해야겠죠.

이번 전시회는 한·독 수교 140주년을 맞이한 루드비히 미술관 컬렉션 전시라고 합니다. 루드비히 미술관은 페터 루드비히와 이레네 루드비히 부부가 일찍부터 수집했던 350여 점의 폭넓은 현대 미술품을 기증하며 설립되었다네요. 피카소, 달리, 샤갈, 칸딘스키, 리히텐슈타인, 앤디 워홀 등 수많은 작품을 소장 중인 미술관입니다.

전시회 감상평

사진을 찍을 수 없어 너무나도 아쉬웠지만, 글로라도 설명해 보겠습니다. 내부에는 독일 표현주의부터 시작해 러시안 아방가르드, 피카소와 동시대 거장들, 초현실주의와 추상 표현주의, 팝아트, 미니멀리즘, 독일 현대미술과 새로운 동향까지 아주 많은 작품들을 보여주고 있었습니다. 끝으로는 루드비히 미술관의 이력을 안내하는 커다란 도표와 도록도 탐독할 수 있었는데요.

규모가 상당한 전시회여서 마치 독일의 루드비히 미술관을 그대로 옮겨온 것 같은 느낌도 들었답니다. 특히 타이틀에 내건 것처럼 피카소의 작품이 많지는 않았습니다. 8점 정도 되었던 것 같네요.

하지만 입체파를 확립했던 시기의 작품부터 창작의 말년까지, 생애별로 발전된 그의 작품을 순서에 맞게 볼 수 있었어요. 미술학도들이 굉장히 좋아할 것 같았습니다. 루드비히 미술관 자체가 피카소의 작품을 세계에서 3번째로 많이 보유한 곳이라고 하네요. 너무나도 유명한 <아티초크를 든 여인>이라는 작품도 있으니 피카소를 좋아하시는 분이라면 꼭 가보시길 강력하게 권합니다.

그림 뿐만 아니라 조각과 입체품까지 있기 때문에 시각적으로도 더 흥미로웠습니다. 초현실주의 작품을 다룬 방은 의미를 이해하기 힘든 것들이 많았지만 보는 재미가 넘쳤어요. 팝아트는 말할 것도 없이 재밌었고요. 너무나도 유명한 두 명의 거장 로이 리히텐슈타인과 앤디 워홀의 작품이 나열되어 있었습니다.

전시회 관람 팁

이런 전시에서 유용한 것은 도슨트 및 오디오 가이드입니다. 오디오 가이드는 3천원의 금액을 지불하면 손쉽게 이용하실 수 있는데요. 도슨트는 여태 선착순 줄서기로 이용되었기 때문에 불편한 점이 많았습니다. 그래서 사전 온라인 회차별 예약으로 바뀌었다고 합니다.

1인 1매씩 예약이 가능하며, 이틀 연속으로는 안 됩니다. 예약하신 분은 전시장에서 목걸이를 배부 받으시고 참여하시면 됩니다. 참고하시길 바랍니다.

피카소와 20세기 거장들 전시 상세안내

전시 기간 : 2023. 3. 24. (금) ~ 2023. 8. 27. (일)

관람 시간 : 오전 10:00 ~ 오후 8:00

관람료 : 성인 20,000원 / 청소년 16,000원 / 어린이 12,000원

도슨트 : 월 ~ 금 (3회 / 11시, 14시, 16시)

마이아트뮤지엄 연락처 및 위치

TEL 02-567-8878

서울 강남구 테헤란로 518 섬유센터빌딩 B1층

지하철 2호선 삼성역 4번출구 도보 5분

마무리하며

가슴 벅찬 전시회였습니다. 서양미술사 모더니즘과 현대미술을 아우르는 유명한 거장들의 작품을 실제로 볼 수 있단 점, 유명한 작품 뿐만 아니라 초기작 및 평소에는 잘 볼 수 없었던 작품까지 관람할 수 있었다는 점이 굉장히 유익했습니다.

진정으로 예술을 사랑한 루드비히 부부 덕분에 이토록 쉽게 명작을 감상할 수 있었네요. 돈 욕심이 아니라 순수하게 예술을 위한 마음으로 개인적인 콜렉팅을 했던 부부가 참으로 존경스럽습니다. 수준 높은 이들에 의한 수준 높은 전시, 꼭 기간이 끝나기 전에 방문하시길 추천드립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