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4.6 C
Seoul
토요일, 4월 13, 2024

닌텐도 스위치 oled 젤다 에디션 구매 후기

지난번에 젤다의 전설 왕국의 눈물 게임 후기를 올리면서 스위치 oled도 새로 구매했다고 알려드렸는데, 여러모로 바빠서 후기를 늦게 갖고 오게 되었네요. 참 영롱하고 좋은 기기입니다. 새 세대가 내년이나 내후년 즈음에 나온다고 하긴 했는데 1~2년은 충분히 뽕 뽑을 수 있을 것 같습니다.

젤다의 전설 티어스 오브 더 킹덤 스위치 oled 에디션

패키지부터 아주 영롱한 젤다의 전설 티어스 오브 더 킹덤 스위치 oled 에디션 입니다. 사진이 너무 밝게 나왔는데 실물은 쨍하고 이뻐요. 원래 박스 같은 거 개봉하고 나면 쓸데없다고 생각해서 다 버리는 타입인데 이것은 패키지도 소장 중입니다.

조이콘 디자인도 그렇거니와 흰 바탕에 금색 일러스트가 그려진 거치대가 너무나도 마음에 들었습니다. 보자마자 살 수밖에 없는 디자인이었어요. 그렇지 않습니까? 사진을 좀 더 이쁘게 찍을 수 있다면 좋겠지만 제가 똥손이라 그렇습니다. 실물은 정말 이뻐요.

아무튼 두근거리는 마음으로 마구 뜯어버렸습니다.

이 아름다운 자태를 보십쇼. 사실 저는 기본형 동물의 숲 에디션을 갖고 있긴 한데, 생각보다 화면 차이가 엄청나다는 사실을 바로 느낄 수 있었습니다. 선명도가 남다르다고나 할까요.

그리고 기본적으로 액정 필름이 붙어있더라고요. 절대 떼시면 안 됩니다. 화면 유리가 깨졌을 때 유리가루가 흩날리는 것을 방지하기 위해 붙어있는 비산 방지 필름인데요.

이것만으로도 솔직히 부족하다고 생각하기 때문에 이 필름 위에 새로운 필름도 붙여주었습니다. 다른 곳에서도 그렇게 하는 걸 추천하시더라고요. 상술일 수도 있지만 그래도 안심이 되기 때문에.

사실 사진에는 찍히지 않았지만 전 왕눈 에디션 파우치도 함께 구매했는데요. 거기에 필름이 들어있더라고요. 그래서 파우치를 구매하시는 분께서는 따로 필름을 구매하지 않으셔도 된다고 말씀드리고 싶습니다.

필름 구매하실 분들에겐 이왕 사는 거 그냥 파우치를 사는 걸 추천해드리고요. 그것도 왕눈에 맞춰서 디자인이 굉장히 잘 뽑혔거든요.

기존 구형 스위치 모델과의 비교

화면의 차이가 느껴지시나요? 훨씬 선명하고 깨끗한 색감으로 게임을 즐길 수 있게 되었습니다. 뒷면 역시 각 에디션의 컨셉에 맞춰진 그림이 그려져 있네요. 이런 섬세함이 닌텐도 기기를 사는 데 더 즐거움을 주지 않나 합니다.

여러모로 조이콘이 너무 이뻐서 도저히 사용을 할 수 없겠어요. 조이콘도 소모품이다보니, 강한 압력을 주면서 많이 사용하면 금방 망가지거든요. 그런데 아무래도 게임을 하다 보면 힘 조절이 힘들어서 막 하게 되는 편이죠. 저는 동숲 에디션을 구매할 때 샀던 몬헌 에디션 프로콘이 있어서 그것을 새로 연결해주었습니다.

무게는 아무래도 oled가 더 무거운 편입니다. 우려보다 그렇게 많이 차이 나진 않아요. 누워서 하는 건 힘들지 않을까 합니다. 백 퍼센트 손목 나갑니다. 화면도 상하좌우로 약간 더 커졌기 때문에 훨씬 시원한 느낌이 듭니다.

다만 불편했던 점은, 기존의 게임을 새로 재다운로드 받아야한다는 사실이었죠. 얼른 새 oled 기기에서 게임을 즐기고 싶은데 다운로드 받는 것 때문에 시간을 좀 뺏겼습니다. 그냥 잘 때 켜놓고 잤어요. 그 수밖에 없겠더라고요.

마무리하며

선명하고 탁 트인 화면으로 젤다의 전설 속 하이랄 풍경을 즐기는 데에는 정말 금상첨화였습니다. 새 기기가 나오려면 앞서 말씀 드렸듯 1~2년의 시간은 더 지나야 하기 때문에 oled를 사볼까 하는 분들께는 하루빨리 구매하시라고 추천해 드리고 싶어요. 후회가 없을 정도로 완벽한 기기입니다.

벌써 주말이 끝나가네요. 이 아쉬움을 달래기 위해 저는 다시 하이랄 왕국으로 떠날 생각입니다. 최근에 ’13기병방위권’이라는 게임도 짬짬이 즐기고 있는데, 이 게임도 너무나 갓띵작이라 조만간 후기를 쪄볼까 합니다. 닌텐도가 제일 흥할 시기에 경제력 있는 어른일 수 있다는 점이 참 행복한 요즘입니다.

오늘도 요나타임즈와 함께해주셔서 감사합니다. 좋은 저녁 되세요.